뉴스 > 경제

내일을 준비하는 노숙인 "희망이 보여요"

기사입력 2011-02-03 05:00 l 최종수정 2011-02-03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과 같은 명절은 노숙인들에게는 더욱더 외로운 날인데요.
하지만, 내일을 위해 재기를 준비하는 노숙인이 있어 황승택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 기자 】
체감 기온이 영하 20도에 육박하는 겨울 거리

노숙인 출신 김영식 씨는 매일 하루 7시간씩 거리에 나와 '빅이슈'라는 잡지를 판매합니다.

▶ 인터뷰 : 김영식 / 빅이슈 판매원
- "원래 세 시부터인데 저는 한 시부터 시작합니다. 미리 나와야 홍보도 되니까요"

빅이슈는 노숙인이 스스로 독립할 기회를 제공하려고 만들어진 잡지로 세계 37개국에 동시에 발매됩니다.

빅이슈 판매원이 되면 술과 흡연이 금지되고 하루 수입의 50%는 저축해야 하는 엄격한 규칙을 준수해야 합니다.

잠시 포장마차에서 몸을 녹이며 빅이슈 활동 뒤 바뀐 점을 물어봤습니다.

▶ 인터뷰 : 김영식 / 빅이슈 판매원
- "빅이슈 하기 전 거리에서 있을 때는 매사 짜증이 많이 생겼었는데 (빅이슈 활동 이후)이제는 자립할 수 있는 내일이 있다는 점에서 보람을 느낍니다."

단순한 수입이 아니라 세상에 다시 나설 수 있는 용기를 얻게 됐다는 겁니다.

▶ 인터뷰 : 진무두 / 빅이슈 코리아 국장
- "판매를 하는 빅이슈 판매원도 수입보다 대중과 소통하는 기쁨에 나를 알아주고 나를 응원해주는 사람이 있다는 기쁨에 더욱더 많이 환호하고 더 열심히 '빅이슈'를 판매하시는 거 같습니다."

빅이슈에 등장하는 세계적인 유명 배우와 사진작가는 모두 무료로 출연합니다.

일반인들도 사진이나 글 솜씨로 잡지 제작에 도움을 줄 수 있고 빅이슈 판매원과 함께 판매를 응원할 수도 있습니다.

▶ 스탠딩 : 황승택 기자 / 트위터@hstneo
- "시민들의 따뜻한 관심과 작은 정성은 노숙인이 사회에 당당하게 복귀할 수 있는 든든한 디딤돌이 될 수 있습니다. MBN 뉴스 황승택입니다."


화제 뉴스
  • 정부 "12월 초까지 하루 400~600명 지속" 강조
  • 윤석열 "직무배제 취소하라"…추미애 상대로 소송
  • 소상공인 "하루하루 버티는 중"…비대면 외식쿠폰 검토
  • 7살 아이 엎드리게 해 때린 또래…직접 찾아가 응징한 아빠
  • '청정지역' 울릉도 확진자 첫 발생…어선 방역 관리 '구멍'
  •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징역 40년…공범들도 중형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