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녹조류에서 '청정에너지' 생산

기사입력 2012-08-11 06:03 l 최종수정 2012-08-11 09: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녹조 때문에 참 말이 많은데요.
국내 연구진이 지질이 많은 녹조에서 바이오 연료를 생산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이상곤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전국 호수와 강을 오염시키고 있는 녹조류.

생태계를 파괴하고 식수 공급을 위협하면서 많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골칫거리인 녹조 중에서 지질이 많은 녹조를 이용해 싼 비용으로 에너지를 생산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환경오염도 거의 없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자성 금속 입자로 2분 안에 녹조류를 엉겨붙게 하고 회수율을 끌어올려 경제성을 높였습니다.

▶ 인터뷰 : 나정걸 / 한국에너지기술연 폐자원에너지센터 박사
- "저희가 개발한 나노응집제는 자성을 띄고 있기 때문에 녹조와 반응을 해서 응집이 된 다음에 자력을 이용해서 100% 회수할 수 있습니다."

▶ 스탠딩 : 이상곤 / 기자
- "응집제와 녹조류를 회수하고 남은 깨끗한 물은 재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응집제와 분리시킨 녹조류에서 오일 성분을 추출하면 친환경 자동차의 연료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동안 바이오 디젤의 주 원료로 쓰이던 콩 등 식용 작물보다 생산량이 최대 100배나 높습니다.

▶ 인터뷰 : 오유관 / 한국에너지기술연 자연순환연구팀장
- "녹조류 활용기술을 잘 개발함에 따라서 우리한테도 큰 도움이 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연구진은 2020년까지 바이오 디젤 상용화를 목표로 대량 생산 시스템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이상곤입니다.
[ lsk9017@mbn.co.kr ]
영상취재 : 박인학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