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이통시장 과열…8월 번호이동 역대 4번째

기사입력 2012-09-03 17:00

방송통신위원회는 시장 과열의 지표인 번호이동이 과도하다고 판단, 이통 3사에 '구두 경고' 조치를 했습니다.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에 따르면 지난달 번호이동 건수는 113

만 280건으로 3년 만에 최대이며, 역대 4번째로 많은 기록을 세웠습니다.
사업자별로는 SK텔레콤이 4만 8천189명을 빼앗겼고 KT와 LG유플러스는 각각 1만 2천660명, 3만 5천529명의 가입자를 늘렸습니다.
통신업계는 7월 말부터 보조금 경쟁을 자제하던 이통 3사가 지난달 14일을 기해 보조금 출혈 경쟁을 시작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