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노조 저지로 양천식 수출입은행장 취임 연기

기사입력 2006-09-11 10:07 l 최종수정 2006-09-11 13: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당초 11일로 예정됐던 양천식 출입은행장의 취임식이 노조의 출근 저지로 연기됐습니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양천식 신임 행장이 이날 오전 제정경제부에서 임명장을 받고 취임식을 가질 예정이었으나 노조의 강력한 반발로 취임식이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수출입은행측은 양 신임 행장이 노조측과 대화를 통해 의견을 교환한 뒤 빠르면 12일쯤 취임식을 가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수출입은행 노조는 양 신임 행장의 취임 전부터 '낙하산 인사'라며 강력히 반발하면서 출근 저지 투쟁을 벌이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미향 "부당 이득 없어" 의혹 반박…의원직 사퇴는 일축
  • 수출길 막힌 4월…제조업 평균 가동률 최저
  • 렘데시비르 수입…내달 마스크 요일제 폐지
  • 성주 사드기지 기습 수송 작전…주민 반발
  • 쿠팡발 확진 100명 넘어…고삐 죄는 방역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