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롯데, 중국어 인터넷면세점 연다

기사입력 2012-12-26 18:43

롯데면세점이 중국인 관광객을 온라인에서 잡기 위해 중국어 인터넷 면세점 사업을 벌입니다.
롯데는 28일부터 중국어 인터넷 서비스를 위한 사이트를 오픈한다고 밝혔습니다.
국내 면세점이 중국어 인터넷 서비스를 하는 것은 이

번이 처음입니다.
중국어 사이트는 중국인 관광객의 구매빈도가 높은 화장품과 가방 등 5천개의 상품을 중심으로 구성됐습니다.
특히 홈페이지 중앙에 '한국관'을 전면 배치, 중국인에게 인기가 높은 설화수, 이니스프리, 토니모리 등 국산 화장품과 정관장, MCM 등을 입점시켰습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naver.com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