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국제유가 큰 폭 하락...WTI 61.03달러

기사입력 2006-10-03 06:42 l 최종수정 2006-10-03 09: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베네수엘라와 나이지리아의 감산 여파가 크지 않을 것이란 분석이 제기되면서 국제유가가 큰 폭 하락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거래된 1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 중질유는 지난 주말에 비해 3% 하락한 배럴당 61.03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영국 런던 원유선물시장에서 거래된 11월 인도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3.3% 떨어진 배럴당 60.45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시장 관계자들은 주요 산유국들이 감산에 동참하지 않는 한 베네수엘라와 나이지리아의 감산이 국제 원유 시장에 미칠 영향력은 크지 않을 것이란 분석이 힘을 얻으면서 유가가 하락했다고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기성용 성폭행 의혹, 엇갈리는 주장…진실은?
  • 어제 백신 이상반응 97건…알레르기 반응은 없어
  • [시사스페셜] 유승민 전 의원 "윤석열 총장, 제 3지대서 시작할 가능성"
  • '세계 3위' 인천공항 있는데…가덕도 '물류 허브' 가능할까?
  • 김동성, 의식 흐릿한 상태로 병원 이송…"생명 지장 없어"
  • '58세' 데미 무어, '7억 전신성형' 후 근황 공개 '깜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