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국산 유전자치료제 미국 FDA 임상 승인

기사입력 2006-11-06 11:27 l 최종수정 2006-11-06 17: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바이로메드가 개발한 유전자치료제가 미국 FDA로부터 허혈성 다리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1상시험 승인을 받았습니다.
바이로메드에 따르면 이번 임상은 미국 미니애폴리스 심장 연구 재단 병원에서 12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될 예정입니다.
한편 국내에서 개발된 바이오신약이 미국 FDA로부터 임상시험 승인을 받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복도식 아파트 방범창만 골라 뜯어…14차례 절도 '덜미'
  • 여친 살해한 30대 남성…신고 두려워 언니도 살해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국회 예산소위, 3차 추경 처리…2천억 원 삭감된 35.1조
  • 윤석열 주재 전국 검사장 회의, 9시간만에 종료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