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원 달러 환율 한때 9년 만의 최저

기사입력 2006-11-27 16:22 l 최종수정 2006-11-27 16:22

달러화 약세의 영향으로 원·달러 환율이 장중 한때 9년 만의 최저수준을 기록하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화에 대한 원화 환율은 오전 한때 927원까지 떨어졌다가 오후

들어 상승세로 반전돼 결국 지난 주말보다 1달러에 1원40전 떨어진 930원60전으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외환시장 참가자들은 미국의 경기둔화와 금리인하 전망, 그리고 중국의 외환보유액 다변화 가능성 등으로 달러화가 급락세를 보이면서 원·달러 환율의 하락을 이끌었다고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