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수년전 해지된 카드 해외서 복제돼 사용

기사입력 2006-12-15 09:02 l 최종수정 2006-12-15 1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국내에서 4년여전에 해지된 신용카드가 해외에서 복제돼 사용되는 어처구니 없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금융업계에 따르면 회사원 이모씨는 최근 자신이 한 번도 가본 적이 없는 이탈리아에서 이미 2003년에 효력이 정지된 자신의 신용카드가 사용된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이에 대해 해당 카드사는 규정이 개정된 2003년 11월 이전에 말소된 신용카드의 경우 이같은 범죄에 노출될 수 있다면서 이번에 첫번째 사례가 확인된 만큼 추가 피해를 막기 위해 실태 파악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고객이 수년전 해지를 통보한 카드에 대해 사용 승인을 해준 카드사는 관리 부실의 책임을 면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친 60대 남성 3일째 중환자실에
  • 경찰 조사 받던 남성…아파트서 극단적 선택
  • '고구마 대신 사이다?'…여권, 차기 대권구도 '요동'
  • 이해찬 대표, 생방송서 성금 봉투 못 찾는 해프닝
  • 지역발생 3월 말 이후 최다…"거리두기 상향 곧 결정"
  • 수자원공사 "댐 방류량 5배 넘게 늘려요"…20분 전 통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