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토지임대부 반값아파트 수요자에 불리"

기사입력 2006-12-15 17:22 l 최종수정 2006-12-15 1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토지임대부 방식의 반값아파트가 수요자에게 오히려 불리하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한국토지공사 산하 국토도시연구원은 토지임대부 방식 반값아파트 분양은 해가 갈수록 비용이 급증해 17년째에는

일괄분양 방식보다 오히려 누적지용이 더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실효성에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이 보고서는 판교 33평형을 예로 들어 땅값 1억8천8백만원, 집값 1억7천5백만원으로 가정하고 임대기간 30년, 토지임대요울 4.85%, 지가 변동률 4.52%를 적용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윤석열 '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 발언에 "와, 세다"
  • 가평 계곡서 실종된 70대 시신 발견…폭우에 밭 보러 갔다 숨져
  • 용인서 옛 연인 살해·유기한 중국 교포 신상공개…49세 유동수
  • 미투젠 공모가 2만7천 원 확정
  • 일본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자 다시 300명대로 증가
  • 싼샤댐 수위 또 161m로 상승…태풍 영향 창장 하류에 폭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