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부부 연봉 비슷하면 공제배분 유리"

기사입력 2006-12-18 17:22 l 최종수정 2006-12-18 19: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부부 연봉이 비슷하면 남편이나 아내에게 공제혜택을 몰아주기보다는 나눠서 공제를 받는게 유리하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납세자연맹은 "연봉 차이가 크지 않은 맞벌이 부부라면 소득공제를 적절히 나누는게 유리하다"고 밝혔습니다.
납세자연맹 관계자는 "소득세는 누진구조인 만큼 부부 연봉 차이가 크지 않다면 부부 양쪽의 과세표준을 함께 낮추는 전략이 유리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BTS "백신 접종" 연설...유니세프는 "중요한 메시지 감사"
  • 윤석열 28.1%·이재명 24.4%·이낙연 14.7%…양자대결서 홍준표 우세
  • 30대 베트남 남성, 음주 상태로 어선에서 소변보다 바다에 빠져 사망
  • 세월호 스티커 차량에 이틀 동안 '송곳 테러'…"운전대 잡기 손 떨려"
  • 문준용, 양구군서도 7천만 원 배정…2년 6개월간 2억 넘는 예산
  • 약혼자와 자동차여행 중 실종된 20대 여성, 시신으로 발견…약혼자는 행방 묘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