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부부 연봉 비슷하면 공제배분 유리"

기사입력 2006-12-18 17:22 l 최종수정 2006-12-18 19: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부부 연봉이 비슷하면 남편이나 아내에게 공제혜택을 몰아주기보다는 나눠서 공제를 받는게 유리하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납세자연맹은 "연봉 차이가 크지 않은 맞벌이 부부라면 소득공제를 적절히 나누는게 유리하다"고 밝혔습니다.
납세자연맹 관계자는 "소득세는 누진구조인 만큼 부부 연봉 차이가 크지 않다면 부부 양쪽의 과세표준을 함께 낮추는 전략이 유리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청와대 최초보고 때도 살아있어…대통령 10시간 문제될 것"
  • 국시 의사 밝힌 의대생 구제되나…정부 "국민 동의 필요"
  • 20대 의사가 길가 만취여성 숙박업소 데려가 성폭행
  • 500만 도즈 전량 폐기 목소리…독감백신 유료접종에 긴 줄
  • 김종인 "문대통령, 피격사건 후 사흘간 상황 분·초 단위로 설명해야"
  •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오늘부터 지급 시작…지원 대상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