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인터넷진흥원, 사이버공격 국제 모의훈련 참여

기사입력 2014-02-20 16:11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아시아·태평양, 중동지역 등 20개국 24개 침해사고대응팀이 참여한 가운데 사이버공격 대비 국제공동 모의훈련을 어제(19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아·태 침해사고대응팀협의회 주도로 진행된 이번 훈련은 사이버공격에 대비해 국가 간 공조를 강화하기 위해 매년 실시되며 실전과 유사한 상황에서 대응능력을 시험하기 위해 시나리오가 사전에 공개되지 않는 비공개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올해는 지역간 협업을 통한 사이버공격 대응을 주제로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일본, 타이, 호주, 인도, 홍콩, 인도네시아, 이슬람국가연합 등이 참여해 국제 공조체계를 실시간으로 점검했습니다.
특히, 최신 사이버공격

트렌드를 반영해 안드로이드 기반 악성앱 분석, 국외기관과의 악성IP 정보공유 등이 훈련내용에 포함됐습니다.
노명선 KISA 침해사고대응단장은 최근 사이버공격 대응에 있어 국제공조의 중요성이 무엇보다 강조되고 있다며 이번 훈련은 아·태지역 국가 주도로 안전한 인터넷 환경 조성을 위해 긴밀히 공조했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성수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