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아시아나항공, 인천공항 제정 `베스트 서비스`상 수상

기사입력 2014-04-10 14:46


아시아나항공이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올해 처음 제정해 수여하는 '베스트 서비스'상을 수상했다.
제주항공은 전년 대비 가장 높은 여객 증가율로 '베스트 퍼포먼스' 상을 받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직무대행 최홍렬)는 10일 오후 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2013년도 우수항공사'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공사는 인천공항에 2년 이상 정기편을 운항하며 연간 5만 명 이상의 여객 실적을 보유한 항공사를 대상으로 '베스트 서비스' '베스트 퍼포먼스' 분야 우수항공사 12곳을 선정해 시상했다.
'베스트 서비스'상은 주기장 정시성, 결항률, 안전문화정착, 체크인 신속.효율성, 만족도, 수하물 적정.신속성, 공항 기여도 등을 평가해 6개 그룹 수상자를 결정했다.
아시아나항공이 여객 500만명 이상인 A그룹 수상사로 결정됐다. 싱가폴항공과 중국국제항공은 B그룹(여객 50만명 이상), 세부퍼시픽항공과 유나이티드항공은 C그룹(여객 30만명 이상) 부문을 석권했다. 루프트한자.에미레이트항공은 D그룹(여객 20만명 이상), KLM항공.말레이시아항공은 E그룹(여객 10만명 이상), 심천항공.에어마카오

는 F그룹(여객 5만 이상) '베스트 서비스' 항공사로 선정됐다.
전년 대비 증가한 여객수와 증가율을 합산해 수여하는 '베스트 퍼포먼스'상은 제주공항에 돌아갔다.
인천국제공항은 공사와 항공사간 상호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우수항공사를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지홍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