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화 김승연 회장, 업무 복귀

기사입력 2014-12-03 15:42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이 최근 현업으로 복귀해 회장으로 직무를 개시했다.
3일 한화그룹은 김 회장이 지난달 말부터 이날까지 두 세번 가량 서울 중구 장교동 본사 사옥으로 출근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경영 일선에 물러나있던 김 회장은 삼성과의 빅딜을 계기로 현업 복귀에 나선 것으로 분석된다.
김승연 회장은 2012년 8월16일 회사에 수천억원의 손실을 떠넘긴 혐의로 1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뒤 건강상태 악화로 구속집행정지를 받

아 병원을 오가며 재판받았다.
김 회장은 올 2월 한화, 한화케미칼 등 7개 계열사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나면서 경영에서도 잠시 손을 뗐다. 하지만 파기환송심에서 극적으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고, 지난달까지 사회봉사명령 300시간을 모두 채우며 복귀를 준비했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