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진짜 등급은?

기사입력 2015-04-11 08:57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살펴보니

한국 국가 신용등급 전망이 누리꾼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10일 한국 국가 신용등급 전망을 기존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높였다. 하지만 신용등급은 기존과 같이 ‘Aa3’로 유지됐다.

무디스는 “한국의 공공부채 관리가 개선됐고 세계 시장의 변동성에 따른 취약성이 줄어든 점 등을 반영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사진=MBN
↑ 사진=MBN


이어 “한국의 공공부채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급격히 늘어 2013년에는 국내총생산(GDP)의 36.6%까지 늘었지만 효율적인 부채 관리로 2017년까지 GDP의 30% 아래로 내려갈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은행 등의 단기 외채 규모도 금융위기 이후 꾸준

히 줄었다”며 “자금 흐름 변동성에 한국이 충분히 대응할 수 있는 능력도 강해졌다”고 강조했다.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좋은 소식이네요”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더 올라야 할텐데” “무디스 한국 신용등급 전망, 삶의 질은 똑같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