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금강제화 새로 출시한 캐주얼화 완판

기사입력 2015-07-09 16:32


<br />
금강제화의 캐주얼화 브랜드인 랜드로버의 고어텍스 신발 인기가 무섭다.
9일 금강제화에 따르면 지난달 랜드로바에서 나온 고어텍스 서라운드 ‘피닉스‘의 초도물량 2500켤레가 모두 판매완료됐다. 이는 금강제화가 예상한 월 판매량 1000켤레를 2배 이상 넘어서는 수치다.
이 제품의 남다른 인기는 고어텍스라는 소재 덕이 크다. 피닉스의 밑창 등 신발 전방향에 방수, 투습 기능이 뛰어난 고어텍스 멤브레인을 사용해 발에서 발생하는 땀과 열기는 배출되고 외부 습기는 차단한다. 가벼운데다가 더운 날 장시간 착화해도 쾌적함이 유지되는 것이 특징이다. 여름철 발에 땀이 많이 차는 남성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다는 것이 금강제화 측 전언이다. 또 면바지나 청바지 등

캐쥬얼한 의상에 신을 수 있어 코디하기 쉽다는 장점도 있다.
’피닉스‘의 인기에 금강제화는 ’피닉스‘ 5000 켤레 추가 제작에 들어갔다. 매장을 통해 먼저 접수를 받은 후 완성 분에 한해 택배나 매장반문 등을 통해 받아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제품 가격은 25만8000원이다.
[박은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