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아시아 6개국 하드웨어 스타트업 한자리에

기사입력 2016-11-28 15:34 l 최종수정 2016-11-28 15:43


지난 25일 서울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린 ‘2016 N15 파트너스 데이’. <br />
↑ 지난 25일 서울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린 ‘2016 N15 파트너스 데이’. <사진 제공=N15>
아시아 주요 6개국의 하드웨어 전문가들이 아시아 산업의 미래를 논의한 ‘2016 N15 파트너스 데이’가 지난 25일 성황리에 개최됐다.
국내 하드웨어 엑셀러레이터인 N15의 주최로 서울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린 이 행사에는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대만, 베트남등 6개국의 하드웨어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국내 최초로 개최된 하드웨어 전문 포럼인 이번 행사는 아시아 각국의 하드웨어 트렌드를 공유할 수 있는 장이었다.
이날 포럼에서는 N15의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드래곤 레볼루션’에 참여했던 스타트업들의 데모데이도 개최됐다. 국내외 30여 명의 벤처 캐피탈리스트가 참석해 자리를 빛낸 이 행사에서는 3D프린터의 신소재를 개발한 ‘3D 컨트롤즈’와 알리바바 창업경진대회 한국 대표로 진출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모바일닥터’가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다. 행사에 참여한 스타트업 중 5개팀은 30건의 투자 의향서를 받기도 했다.
류선종 N15 공동대표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국가의 하드웨어 전문가들이 모여 각국의 트렌드와 함께 상호 협력을 도모하는 자리였다”고 밝혔다.
▶ 관련기사 : ”용산, 中화창베이 같은 혁신허브로 만들래요”
[안정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