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T, `IT서포터즈` 출범 10주년 기념행사 가져

기사입력 2017-02-21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KT는 21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IT서포터즈' 출범 1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활동성과를 담은 활동백서를 발간했다.
이날 행사에는 KT IT서포터즈와 교육 수혜자 대표, 유관기관장 등 120여명이 참석했다.
KT IT서포터즈는 대한민국 정보격차 해소를 목표로 지난 2007년 출범, 현재까지 약 30만 건의 IT 교육과 약 320만명의 교육 수혜자를 배출했다.
IT 서포터즈는 IT 트렌드 변화에 맞춘 대상별 맞춤형 교육이다. 2007년 인터넷 100M시대를 맞이해 인터넷 이용을 위한 PC사용 교육을 진행했고 2008년에는 다문화 가정의 사회 정착을 위해 IT 자격증 취득 교육을 펼쳤다.
스마트폰이 도입된 2010년부터는 스마트폰, 태블릿PC 교육과 장애인 스마트폰 교육인 보이스 오버 교육을 진행했다. 2011년에는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상인 대상의 소셜마케팅 교육을 실시했다.
2013년 이후에는 쪽방촌 주민의 자립자활을 위한 IT교육과 아프리카 르완다의 글로벌 IT교육 등으로 대상 및 지역을 확대했다. 현재는 도서 지역 아이들의 교육 환경 개선을 위해 초고속 인터넷을 활용한 온라인 멘토링 프로그램을 시행 중이다. 아울러 올해 농어촌 격오지 학생들을 위해 '찾아가는 IoT교실'을 마련하고 최근 IT 트렌드를 반영한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드론 등 체험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KT 그룹사가 참여하는 'KT그룹 IT서포터즈'도 이날 출범했다. KT그룹 IT서포터즈는 KT그룹 내 11개 계열사의 특성을 활용한 교육 프로그램이다. 먼저 IT전문 인력이 풍부한 KT ds와 KTh는 어린이 코딩교육 및 소프트웨어 개발 교육을 담당한다. BC카드의 경우 어린이 금융 교육을 준비하고 있다.
이 외 KT 파워텔과 KT 링커스는 자동제세동기(AED) 사용 및 응급처치교육을 맡았으며 KT cs와 KT is는 스마트폰 교육 및 수화교육을 추진한다. 또 KT 스카이라이프와 KTh는 방송 중계 현장 체험학습, KT 샛은 위성관제 현장체험과 모형로켓 제작 교육, KT 파워텔은 무전기 사용 및 IT 기기 실습 프로그램을 운영할 방침이

다.
그룹 IT서포터즈 활동은 각 지역 교육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중학교 자율 학기제 및 초·중·고 여름방학 특강으로 진행한다. 각 계열사 체험 전시관 등에서도 실시할 예정이다.
KT IT서포터즈 10주년 활동내용을 담은 기념 백서는 KT의 CSV 홈페이지 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영상] "담배 꺼달라"…흡연 단속에 아버지뻘 공무원 걷어찬 20대 여성
  • '인육캡슐' 사라지나 했더니 또…지난 6년간 '1,065정' 적발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