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복지부 깜짝 방문한 문 대통령…"등 떠밀어서라도 육아휴직 써야"

기사입력 2017-08-25 19:30 l 최종수정 2017-08-25 2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문재인 대통령은 세종시에서 경제부처 업무보고를 받기 전에 보건복지부를 깜짝 방문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휴일근무를 없애고 연차휴가도 모두 써야 한다며, 아빠들 육아휴직도 등을 떠밀어서라도 쓰게 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김경기 기자입니다.


【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기획재정부와 공정거래위원회, 금융위원회 등 경제부처 업무보고를 받기 전에 보건복지부를 방문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찾은 부서는 기초의료보장과.

지난 1월 휴일 근무 도중 과로사한 세 아이 워킹맘 사무관이 근무했던 곳입니다.

공무원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는 문 대통령은 복지를 담당하는 공무원들의 복지도 중요하다며, 휴일근무를 없애고 연차휴가도 모두 써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 "복지부 장관님, 복지 공무원들 복지를 책임지지 못하면 국민 복지를 어떻게 책임지겠습니까? 앞으로 휴일 노동은 없다고 약속하십니까? (예)"

문 대통령은 또, 육아휴직을 당연한 문화로 만들어야 한다며, 특히 아빠들은 등을 떠밀어서라도 쓰게 하라고 지시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 "적당한 시기에 육아휴직 사용률, 특히 아빠 사용률을 부처별로 받아 보시죠."

문 대통령은 계속된 경제부처 업무보고에서도 김동연 부총리에게 고생한 기획재정부 예산실 직원들 휴가를 보내 주라고 당부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예산실과 세제실이 원래 바쁜 부서지만 가을에는 꼭 휴가를 가라고 이미 지시했다며, 우수 부서는 연말에 포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N뉴스 김경기입니다. [ goldgame@mbn.co.kr ]

영상취재 : 김인성·강두민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동훈 집 찾아간 '더탐사', "제발 기소하라" 도발
  • 정부, 화물연대 파업 위기경보 최고단계 '심각'으로 격상
  • 윤 대통령 지지율 3%p 올라 36.4%…중도층 지지 상승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카타르] 가나 공략 포인트는 수비 뒷공간…벤투, '손톱(Son Top)' 꺼내나
  • [카타르] 한순간에 울상된 일본 팬들…"이제 한 경기 남았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