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광동제약, 작년 인수한 장수브랜드 `솔표 위청수 에프` 재출시

기사입력 2018-03-05 15: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광동제약]
↑ [사진 제공 = 광동제약]
광동제약은 국내 생산이 중단됐던 조선무약의 액상소화제 '솔표 위청수 에프'를 다시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솔표 위청수 에프는 지난 1925년 창업한 조선무약의 소화제 브랜드다. 조선무약은 지난 1990년대까지 '솔표' 브랜드로 소비자들의 신뢰를 받았던 한방의약품 제약사로 지난해 9월 광동제약이 상표권을 인수했다. 광동제약은 지난해 12월에 솔표 우황청심원 수출용 제품의 허가도 취득한 바 있다.
솔표 위청수 에프는 광동제약이 솔표 브랜드를 인수한 뒤 처음으로 내놓는 제품이다. 이 제품은 생약성분의 드링크제로 소화불량, 위부팽만감, 과식, 체함, 구역, 구토, 식욕감퇴(식욕부진)에 효능을 기대할 수 있는 건위(健胃)소화제다.
건위소화제는 위장운동을 촉진해 음식물을 빠르게 배출하는데 도움을 준다. 이 제품의 주요 성분은 L-멘톨, 계피틴크, 건강틴크, 진피연조엑스로 특유의 청량감이 있어 누구나 편안하게 복용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솔표 위청수는 1990년대 중반 액상소화제 시장 2위를 기록했을 정도로 인지도가 높고 신뢰를

받아왔다"며 "광동제약의 제품 재출시를 통해 중장년층을 비롯한 다양한 소비자의 기호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솔표 위청수 에프는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1병에 75㎖로 만15세 이상 기준 1회 1병 복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디지털뉴스국 한경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추미애 아들 사건 지휘' 동부지검 차장 사의…줄사표 이어지나
  • [속보] "최근 1주일 감염의 30% 이상 교인 매개로 발생…지자체 대응중"
  • 양평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60대 시신 발견…"개울서 장독 닦다가"
  • [속보] 이재명, 경기도 모든 종교시설 2주간 '집합제한' 행정명령
  • 기안84, 이번엔 '지인 능욕'?…전현무·화사 유흥업소 표현 논란
  • 진중권 "민주당, 친문이 쥐고 완장부대가 설쳐…기풍쇄신 불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