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알레르망, 박신혜와 함께하는 첫 광고로 `2018SS신제품` 선보여

기사입력 2018-03-05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알레르망 2018 SS 신제품 광고 모델컷
↑ 알레르망 2018 SS 신제품 광고 모델컷
알레르망이 지난 1일부터 배우 박신혜를 모델로 한 '2018 SS 신제품' TV 광고를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알레르망은 모델 박신혜의 도시적인 세련미와 젊은 감성을 통해 이번 시즌 신상품인 '봄·여름 프레스티지 라인'의 우수한 품격과 고급스러움을 전달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피부에 닿는 공기가 달라진다'라는 광고 메시지를 통해 기존의 '알러지 X-커버'에서 한 단계 진일보한 '울트라-x커버'의 우수한 기능성과 더 가볍고 부드러워진 프레스티지 라인의 특장점을 알리겠다는 방침이다.
알레르망 신제품 덜튼
↑ 알레르망 신제품 덜튼
알레르망의 SS 신제품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프레스티지 라인'이다. 프레스티지 라인은 알레르망 침구 중 최고급 수준의 블랙라벨 제품으로 지난해에도 '가을·겨울 프레스티지 라인'인 구스 제품을 출시하며 고품격 구스와 최고 수준의 필파워를 선보인 바 있다.
알레르망은 이번 봄, 여름 신상품 프레스티지 라인에서 '덜튼', '로미', '오트밀'과 같은 제품을 내놓는다.
알레르망 신제품 라니엘
↑ 알레르망 신제품 라니엘
특히 '울트라 X-커버'를 적용하며 기능성 침구로서의 우수성을 한층 강화했다. '울트라 X-커버'는 침구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신소재를 적용해 탄생한 알르레망만의 새로운 기능성 원단으로 집먼지 진드기와 유해물질은 차단하면서 실크 같이 몸에 감기는 부드러운 터치감은 극대화했다. 일반 원사 대비 약 30배 가는 초극세사를 고차 가공해 원단의 밀도와 공기 함유량을 높여 통기성과 쾌적한 사용감을 높였다. 무게 또한 알레르망의 기존 Q사이즈 제품 대비 약 240g이 가벼워졌으며, 산뜻한 느낌을 가미했다.
알레르망의 고유 원단인 '알러지 X-커버'를 이용한 신제품 역시 만나볼 수 있다. '알러지 X-커버'는 촘촘한 공극으로 통기성은 높이고 집먼지진드기 및 미세한 유해물질을 차단하며 부드러운 촉감을 선보이는 기능성 원단이다.

대표제품은 '라니엘'로 정갈하고 깔끔한 잔꽃 패턴으로 화사하고 자연스러운 봄 느낌을 선사한다.
한편 공개된 알레르망 광고는 다양한 TV채널은 물론 디지털 채널에서도 만나볼 수 있으며, 2018 SS 신제품은 전국 알레르망 대리점, 직영점 및 백화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안병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뒤끝 퇴직' 논란 김조원, 지난주 금요일에 청와대 떠났다
  • 1∼2살 원생 학대한 4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에 벌금형 선고
  • 노르웨이 기상청, 아큐웨더 등 해외 기상청 인기
  • 서울 상계역 인근 상가 건물에 승용차 돌진 '쾅'…3명 부상
  • 섬진강 물난리, 4대강 사업 미포함 때문?…의견 분분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