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생활건강, `히말라야 핑크솔트 담은 치약` 출시

기사입력 2018-03-27 10:09 l 최종수정 2018-03-27 16: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생활건강은 프리미엄 치약 '히말라야 핑크솔트 담은 치약'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히말라야 원시바다에서 추출되는 핑크솔트는 96.98%의 염화나트륨과 3.02%의 미네랄로 구성된 정제되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소금으로 이른바 '귀족소금'이라고 불린다. 인체에 필요한 수십 개의 미네랄이 함유돼 인체의 'pH(수소이온농도) 밸런스' 유지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다.
히말라야 핑크솔트 담은 치약은 식물 유래 항균 성분으로 입 안 잇몸 질환, 충치, 구취 등을 유발하는 원인균을 99.9% 제거할 수 있다.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임상 평가에 따르면 일반 치약에 비해 치태(프라그)는 87%, 치은염 지수는 3.6배 개선됐다. 특히 파라옥시벤조산메틸, 벤조산나트륨, 타르색소, 글루텐 등 8가지 화학성분을 첨가하지 않아 만 6세 이하 유아부터 어른까지 사용할 수 있다.
디자인도 신경썼다. 투명 튜브로 핑크 페이스트 제형과 알로에 베라 에센스 알갱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아이스 카밍 민트'와 '플로럴 민트' 두 가지 향과 펌핑치약, 거품치약으로도 만날 수 있다. 가격은 1

만900원대.
LG생활건강 측은 "히말라야 핑크솔트는 최근 고급 다이닝에 활용되는 것은 물론, 화장품이나 바디 제품의 원료로 각광받고 있다"면서 "순도 높은 크리스탈 소금이고 간수가 들어 있지 않아 쓰거나 자극적이지 않고 상쾌하게 양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규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미국 폭동 뭐길래 한국 교민 사회까지 피해 속출
  • 실적 달성 못하면 지렁이·미꾸라지 삼키라고? '공분'
  • 아내 외도 의심해 끓인 물 뿌린 남편에 집행유예
  • 야권, 윤미향에 "집에 돈 찍어내는 기계 있나" 비판 고조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글에 반응이…
  • 서울역 묻지마 폭행에 30대 여성 광대뼈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