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쇠고기 원산지 거짓표시 식당 무더기 적발

기사입력 2008-05-23 09:15 l 최종수정 2008-05-23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입 쇠고기를 '한우'로 표시하는 등 원산지 표시를 위반한 유명 음식점 등이 무더기로 적발됐습니다.
식품의약품 안전청은 지난달 하순부터 지난 16일까지 합동단속을 실시한 결과, 조사 대상 업소 가운데 약 10%인 61곳이 원산지를 속이거나 표시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원산지나 종류를 허위로 표시한 업소가 25곳, 원산지나 종류를 아예 표시하지 않은 업소가 11곳, 원산지 증명서를 보관하지 않은 업소 17곳이 적발됐습니다.
식약청은 위반업소에 대해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 하도록 시·도에 통보했고, 한우가 아닌 쇠고기를 한우로 속여 판 업소는 검찰에 송치할 예정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발견…"활동 멤버 추정"
  • 김만배 "4억원 유동규에 전달"…민주당 "허위"
  • 남양유업 3세 대마사범 기소…부유층 자제 등 9명 입건·6명 구속
  • "뉴스는 봤지만 막상 내가 겪으니 당황"…품절 주유소 60개로 늘어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