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제14회 한독학술상에 이승환 서울성모병원 교수 선정

기사입력 2018-04-30 10:28


한독은 제14회 한독학술상 수상자로 이승환 서울성모병원 내분비내과 교수가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한독학술상은 대한당뇨병학회가 주관하고 한독이 후원하는 학술상으로 국내 당뇨병 연구의 발전에 기여한 의료계 인사에게 수여되고 있다. 만 45세 이하의 대한당뇨병학회 회원이 제1저자나 책임저자로 참여한 논문 중 최근 3년간 국제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SCI)급 학술지에 게재된 것을 심사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이승환 교수는 단순히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것뿐만 아니라 수치를 일정한 수준으로 유지해야 심근경색, 뇌졸중, 사망 위험을 낮춘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해 제14회 한독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 연구는 콜레스테롤 변이가 여러 질병과 관련성이 있다는 최초의 연구로 지난해 12월 심장학 분야의 최고 권위 학술지인 유럽심장저널(European Heart Journa)l에 게재된 바 있다.
이외에도 이 교수는 최근 3년동안 SCI 등재

잡지에 19편의 관련 연구논문을 발표하는 등 활발한 연구학술 활동을 펼치고 있다.
시상식은 다음달 5일 광주시 김대중컨벤션홀에서 개최되는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 교수는 이 자리에서 약연상과 함께 부상 1000만원을 받을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한경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