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우전자-대유위니아, 조직융합 위한 워크샵 진행

기사입력 2018-05-14 09: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대유그룹]
↑ [사진 제공 =대유그룹]
대유그룹은 가전 계열사인 대우전자와 대유위니아 조직문화를 통합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두 회사간 원활한 협업을 위해서다.
앞서 지난 3월 28일부터 5월 11일까지 총 21차수에 걸쳐 '대유 조직 화합의 장' 워크샵이 열렸다. 두 회사는 물론, 서비스 계열사 사원부터 차장 직급의 직원들이 참여했다.
워크샵은 과정 안내를 시작으로 소통 커뮤니케이션에 관한 '소통의 장', 동료들끼리 힘을 합해 팀 미션을 수행하는 '화합의 장', 그리고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산책로 체험을 통한 '힐링의

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대유그룹 관계자는 "조직 내 원활한 소통을 꾀하고 활기찬 직장을 만들어나가는 데 집중하고 있다" 며 "앞으로도 직원들간 소통과 화합, 신뢰를 극대화해 건강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진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뒤끝 퇴직' 논란 김조원, 지난주 금요일에 청와대 떠났다
  • 1∼2살 원생 학대한 4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에 벌금형 선고
  • 노르웨이 기상청, 아큐웨더 등 해외 기상청 인기
  • 서울 상계역 인근 상가 건물에 승용차 돌진 '쾅'…3명 부상
  • 섬진강 물난리, 4대강 사업 미포함 때문?…의견 분분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