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BGF, `대한민국 범죄예방 대상`기업사회공헌부문 수상

기사입력 2018-10-28 13: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가 3년 연속 대한민국 범죄예방 대상 기업사회공헌부문에서 수상했다.
BGF는 26일 서울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 범죄예방 대상'시상식에서 기업사회공헌부문 수상기업으로 선정돼 경찰청장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3회째를 맞는 이 상은 지역범죄예방에 공헌한 자치단체나 공공기관, 민간단체, 기업 등에 수여한다. BGF는 유통업게에서는 유일하게 수상자로 선정됐다.
BGF는 경찰청과 함께 전국 1만3000여 CU편의점을 활용한 미아찾기 캠페인 '아이CU'를 지난 5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편의점 근무자가 미아를 발견하면 인상착의 등 기본정보를 점포의 결제단말기(포스)에 입력한다. 입력된 정보는 112신고와 동시에 전국 CU점포에 공유된다. 이 캠페인 도입 두 달만에 약 20명의 어린이, 치매환자, 지적장애인 등이 보호자에게 인계됐다.
BGF와 경찰청은 지난해 4월 '편의점 기반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CU매장과 경찰청 신고 시스템을 직접 연결하는 '원터치 신고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CU매장을

지역사회 치안 거점으로 활용해나가고 있다.
민승배 BGF 커뮤니케이션 실장은 "BGF가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해 길을 잃은 분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가족을 찾는 보호자에게는 함께 찾는 눈이 되어주는 등 지역사회를 위한 '공공인프라'로의 역할을 적극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유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여정 "대북전단 조치 없으면 군사합의 파기할 수도"
  • 대종상 영화제 '기생충', 최우수작품상 등 5관왕 영예
  • [속보] 여행용 가방에 7시간 갇혔던 9살 소년 끝내 사망
  • 법원, 일본 강제징용 기업 자산압류 결정문 공시송달
  • 수도권 집단감염 일파만파…"지역규모 예측불가"
  • 학원 1만여 곳 방역수칙 미준수…"법 개정 추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