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유플, 빅데이터 기반 업무혁신으로 `조해형 경영과학응용대상` 수상

기사입력 2018-10-29 09: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6일 연세대학교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LG유플러스 네트워크 부문 김훈 전무(왼쪽)가 조해형 경영과학응용대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 26일 연세대학교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LG유플러스 네트워크 부문 김훈 전무(왼쪽)가 조해형 경영과학응용대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국내 경영과학 분야를 대표하는 최고 권위의 상인 '2018 조해형 경영과학응용대상' 수상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조해형 경영과학응용대상은 경영과학을 이용해 조직을 발전시키고 경쟁력을 끌어올려 큰 성과를 이룬 사례를 발굴하여 한국경영과학회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올해는 LG유플러스가 빅데이터 기반의 업무혁신 성과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LG유플러스는 업무운영 효율을 향상시키고 고객 만족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아날로그로 운영되던 업무처리 방식의 디지털 전환을 지속 추진해 왔다.
특히 통신장비 단위의 데이터 관리방식을 자체 개발한 빅데이터 플랫폼을 통해 고객, 서비스 단위로 정교화하고 경영과학적 분석기법을 적용, 고객 맞춤형 차별화 서비스 발굴에 적극 활용하는 한편 사람이 수동으로 진행하던 업무 운영을 자동화하고 선제적 품질 관리 체계를 구축해냈다.
이 같은 경영혁신 활동 결과 콜센터 인입콜 처리율 74% 개선, 네트워크 트래픽 예측 오차율 48% 개선 등 유의미한 성과를 달성했다.
회사를 대표해 시상식에 참석한 LG유플러스 네트워크 부문 김훈 전무는 "업무방식이 객관적이고 과학적으로 바뀌고 부가가치가 낮은 단순

데이터 취합·확인 업무가 시스템 자동화 됨에 따라 구성원들은 고부가가치 핵심 업무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됐다"며 "다양한 사업분야에 빅데이터 분석기반 업무혁신을 추진해 회사 구성원의 업무만족도 향상은 물론 고객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인천 정신과의원 병실서 50대 환자 추락해 사망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윤미향 페북 해명 "나비기금, 개인 계좌였지만 혼용 안했다"
  • KBS "여자화장실 불법촬영 용의자, 직원 아냐"
  • "이낙연 34.3% 1년째 대선주자 선호도 1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