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현대백화점그룹, 순직·공상 경찰관 자녀에게 장학금 4억 전달

기사입력 2018-12-11 13: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1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이동호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사진 왼쪽)과 민갑룡 경찰청장이 `순직·공상 경찰관 자녀 지원 장학금` 전달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11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이동호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사진 왼쪽)과 민갑룡 경찰청장이 `순직·공상 경찰관 자녀 지원 장학금` 전달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그룹은 순직 경찰관 자녀와 공무 중 상해를 입은 공상 경찰관 자녀 총 210명에게 장학금 4억원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이날 서울시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이동호 그룹 부회장과 민갑룡 경찰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파랑새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매년 경찰청에서 추천한 순직 경찰관 자녀(미취학 아동, 초·중·고생, 대학생)를 대상으로 학비를 지원하는 파랑새 장학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 지원금액까지 포함하면 순직 경찰관 자녀 및 공상 경찰관 자녀 등 790명에게 총 16억3000만원의 학비를 지원하게 된다.
특히 올해는 장학금 지원 규모를 지난해(3억원)보다 1억원 늘렸고, 지원 대상도 기존 순직 경찰관 자녀에서 공무 중 심각한 상해를 입은 공상 경찰관 자녀에게도 지급하기로 했다.
이동호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은 "국민의 재산과 안전을 지키다 순직하거나 재해을 입으신 경찰관 여러분의 숭고한 봉사 정신을 기리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작은 정성이 순직 경찰관과 공상 경찰관 자녀들에게 자긍심과 자부심을 북돋아주고 학업 정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제복 공무원'의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순직 경찰관 자녀외에 순직 소방관 자녀들에게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08년부터 순직 소방관 총 462명에게 13억 50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권성동 "문재인 전 대통령 수사 촉구"…임종석 "정치보복 더 적극적으로 싸우겠다"
  • 검찰, '이정근 CJ 취업청탁 의혹' 노영민 출국금지
  • 3040 신흥부자 "종잣돈은 7억원…사업·부동산으로 부 이뤘다"
  • '파산보호' FTX 구조조정…알짜 자회사 매각 착수
  • [카타르] '16강 상대' 브라질 네이마르, 휴대폰 배경 화면은?
  • [카타르] '16강 일본' 역전골 오심 논란, 여전히 '시끌'…VAR 결정 과정 질타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