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도시락 구매하는 5060 `편의점 키즈`에 주목하라"

기사입력 2018-12-11 17: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설명11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2018년 유통시장 평가 및 2019년 전망`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 [사진 = 신미진 기자]
↑ 사진설명11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2018년 유통시장 평가 및 2019년 전망`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 [사진 = 신미진 기자]
편의점 주 이용 연령층이 20대 청년에서 50대 이상 중장년층으로 확대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김영혁 코리아세븐 기획부문장은 11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8년 유통시장 평가 및 2019년 전망' 세미나에서 "편의점 주 소비자는 20대보다 오히려 50대 이상 된 중장년 층"이라고 밝혔다.
김 부문장은 "1~2인 가구라고 하면 보통 20~30대를 떠올리지만 중장년층만으로 구성된 핵가족이 차지하는 비중도 크다"며 "도시락 등 푸드와 냉장 식품, 맥주 등의 카테고리 확대가 중장년층 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됐다"고 말했다.
실제 세븐일레븐의 올해 20~29세 고객 수는 2013년대비 5.4% 감소한 반면, 50세 이상 고객 수는 동기간 52.8% 증가했다. GS25에서는 2015년 50대 이상 고객 수가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0.1%에 그쳤지만 올해 11월 기준 13%로 증가했다.
CU에서는 중장년층의 도시락 구매 비중이 급증했다. 40세 이상 연령층의 2014년 도시락 구매 비중은 전체의 27%에 불과했지만 지난해 33.9%로 크게 늘었다. 반면

20~30대 비중은 동기간 57.3%에서 63.1%로 줄었다.
김 부문장은 "식품 카테고리뿐 아니라 ATM 등 금융, 세탁, 약국, 카페 등으로 편의점 영역이 넓어짐에 따라 중장년층 유입은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에 따른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신미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NASA "'지구 방어용 우주선', 목표했던 소행성과 정확히 충돌"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윤 대통령 발언 백악관 반응은…고위 당국자 "문제없다"
  • 가양역 실종 남성 추정 하반신 발견…이수정 "범죄 가능성 완전 배제 어려워”
  • 이준석, 尹 비속어 논란에 "민생 경보음 들리느냐 안 들리느냐가 더 중요"
  • [단독] 세입자 몰래 바뀐 집주인…수백 채 전세보증금 미반환 '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