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전자, 새로워진 인공지능 `LG 씽큐` 공개…사용자 경험 강화

기사입력 2018-12-20 1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전자가 내달 CES 2019에서 선보일 LG 씽큐 옥외광고. [사진제공 = LG전자]
↑ LG전자가 내달 CES 2019에서 선보일 LG 씽큐 옥외광고. [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고객 맞춤 사용자 경험을 강화한 새로워진 인공지능 'LG 씽큐'를 20일 공개했다고 밝혔다.
LG 씽큐는 LG전자 인공지능 브랜드다. LG전자는 LG 씽큐를 공개한 후 에어컨, 세탁기, TV, 휴대폰, 로봇 청소기 등에 인공지능을 적용하고 있다.
LG전자가 이날 공개한 LG 씽큐는 단순히 명령어에 따라 동작하는 기존 방식을 넘어 고객 맞춤형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또 제품 사용자 경험 강화, 최상의 성능 유지를 위한 능동적인 제품 관리, 상황에 맞는 최적의 서비스 제공 등 세 가지 특징을 갖췄다.
LG 씽큐 제품은 인공지능을 통해 고객이 많은 기능을 학습하지 않아도 쉽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다. 또 제품을 설정하거나 기능을 작동시키기 위해 필요한 많은 절차를 최소화하는 등 스마트한 사용자 경험을 강화한다.
예를 들어 LG 씽큐 제품은 고객에게 제품의 세부 기능과 작동 방법을 음성이나 문자를 통해 쉽게 설명한다. 또 사용자가 주로 사용하는 제품 설정 패턴을 학습해 버튼 하나 또는 말 한마디만으로 원하는 설정을 한 번에 세팅한다.
LG 씽큐 제품은 스스로 최상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관리한다. 에어컨, 공기청정기, 정수기 등 제품의 사용량을 파악해 고객에게 필요한 소모품을 알려주고 바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한다.
고객이 LG 씽큐 제품을 사용하다가 문제가 생겼을 경우, 음성이나 문자로 문제점과 간단한 조치방법을 알려주고 문제를 해결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 서비스센터로 연결해 수리 예약을 도와준다.
LG전자는 외부와의 협력도 확대해 LG 씽큐 제품과 연관되고 고객의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음식재료 주문, 세탁세제 주문, 청소 대행 접수까지 도와줄 예정이다.
LG전자는 내달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

9에서 'LG 씽큐 AI 존'을 구성해 새로워진 LG 씽큐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인공지능이 고객의 삶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더 나은 삶을 이끌어 줄 수 있도록 LG 씽큐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이용수 할머니 회견문 현장서 바뀌었다…"뒤늦게 알고 역정"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결핵검사도 안 해…보조금·후원금 관리 '엉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