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세븐일레븐, 종량제봉투 시범판매

기사입력 2018-12-24 14: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세븐일레븐은 편의점 업계 최초로 '재사용종량제봉투'를 서울 강서구에서 시범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재사용종량제 봉투는 손잡이가 달려 장바구니로 쓴 다음 다시 쓰레기를 배출하는 종량제 봉투다. 기존에는 대형마트나 슈퍼마켓에서 주로 판매했다.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것은 세븐일레븐이 처음이다.
재사용종량제봉투는 보통 1000개 단위로 묶음 판매해 편의점에서 취급하기 어려웠으나, 강서구가 세븐일레븐과 함께 취급단위를 20매로 줄이면서 편의점에서도 도입이 가능해졌다. 세븐일레븐에서는 20ℓ 봉투를 490원에 판매한다.
세븐일레븐은 서울 강서구 지역 점포에서 시범 운영한 후 서울 수도권 지역으로

판매 지역을 넓혀가기로 했다.
이진형 세븐일레븐 비식품팀장은 "편의점이 1~2인 가구 주요 소비채널로 성장하고, 구매 단위도 커져 장바구니 사용이 늘어날 수 밖에 없다"며 "환경 이슈가 부각되는 상황에서 좋은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범위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유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숙명여고 문제 유출' 쌍둥이 자매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 '역대 최장' 장마에 소양호 상류에 생긴 '쓰레기 섬'
  • 류호정 "복장 아닌 '비동의 강간죄'에 관심을"
  •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등록' 발표에 여행주·항공주 상승세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명 돌파
  • 양주서 "6살 아이, 개 2마리에 공격 받아" 고소장 접수…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