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해태제과 과자서 멜라민 추가 검출

기사입력 2008-09-28 14:30 l 최종수정 2008-09-29 08:17

【 앵커멘트 】
하루가 멀다 하고 중국산 식품에서 멜라민이 나오고 있습니다.
보건 당국은 우리나라에 수입되는 모든 유제품 함유 식품에 대해 수입 단계부터 멜라민 검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차민아 기자입니다.


【 기자 】
해태제과의 '미사랑 코코넛'에서 271ppm이 넘는 멜라민이 나왔습니다.

지금까지 멜라민이 나온 식품 중 검출량이 가장 많습니다.

유럽의 기준을 적용하면 체중 20kg의 어린이가 하루에 6~7개 이상 장기간 먹을 경우 건강에 이상을 초래할 수 있는 수준입니다.

또 해태제과의 '미사랑 카스타드'는 기존과 유통기한이 다른 제품 4건에서 추가로 멜라민이 검출됐습니다.

▶ 인터뷰 : 손문기 / 식약청 식품관리과
- "일반적으로 같은 공장에서 생산된 다른 제품들도 동일한 원료를 사용했다고 추정해볼 수 있습니다."

이들 제품은 유통과 판매가 금지돼 다른 유제품이 함유된 식품과 함께 회수 절차가 진행 중입니다.

▶ 스탠딩 : 차민아 / 기자
-"식약청은 중국에서 유제품을 수입한 다른 국가에서도 멜라민이 검출됨에 따라 중국 이외에 국가에 대해서도 앞으로 수입 단계부터 멜라민 검사를 강화할 방침입니다."

식약청은 콩 단백질도 우유와 마찬가지로 단백질 함량을 속이기 위해 멜라민이 첨가됐을 가능성이 제기됨에 따라 중국산 콩에서 분리한 단백질도 검사 대상에 포함시켰습니다.

이에 따라 콩 단백질이 들어간 어묵이나 만두, 건강기능식품의 영양보충용 식품으로 멜라민 파문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식약청은 2~3일 내로 유성분 함유 제품을 모두 수거해 이번 주 내로 멜라민 검사를 완료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차민아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