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한화건설 회사채 `청약 제로` 충격

기사입력 2020-05-22 20: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2일 한화건설이 실시한 1000억원 규모 회사채 발행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청약이 전혀 들어오지 않아 전액 미달을 기록했다. 주간사단은 추가 청약 방식으로 잔여 물량 투자자를 모집하게 됐다. 정부의 지원책이 나왔지만 A급 이하 비우량 회사채에

대한 투자심리는 여전히 냉랭하다. 한화건설은 투자자에게 2년물 금리 3.1~3.6%, 3년물 3.6~3.9%를 제시했지만 국내 기관들로부터 철저히 외면을 받았다. 한화건설의 장기 신용등급은 'A-'다. 공모 회사채가 전액 미달을 기록한 것은 2015년 대신F&I 이후 약 5년 만이다.
[강우석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천 개척교회발 감염 증가…수도권 대유행 우려
  • 김종인-이해찬 오늘 회동에 과거 인연 '조명'
  • [속보] "미, 한국의 주한미군 군무원 인건비 부담안 수용"
  • '김부겸 출마를 정세균이 돕는다?'…이낙연 대세론 뒤집을까
  • 한밤중 호텔 주차장 화재…2백여 명 긴급대피
  • [단독] 자가격리자에 '내일 출근자 모집' 문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