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식약처, 유럽의약품청과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정보 공유

기사입력 2020-06-30 13: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유럽의약품청과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에 관한 개발 정보를 공유한다. 30일 식약처는 유럽의약품청과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관련 상호 정보 교환 시 비밀을 유지하는 임시 약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약정은 코로나19 치료 등을 위해 사용되고 있거나 개발 중인 의약품의 임상시험 정보와 심사 자료, 안전성 문제 등 외부 비공개 정보에 대한 긴밀한 정보 교환 체계를 구축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 한국과 유럽연합(EU)은 30일 화상회의 방식 정상회담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보건·방역 분야 협력과 백신·치료제 개발을 위한

국제 연대 등 공조 방안을 협의했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세계적인 코로나19 팬데믹 위기에서 상호 협력을 통해 치료제와 백신이 신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이번 약정을 계기로 향후 정식 비밀 유지 약정을 체결해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진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경찰, 박원순 사망 사건 수사 착수…부검 여부 유족과 협의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