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3상 완료…출시 초읽기

기사입력 2020-07-01 09: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휴온스는 자체 개발한 안구건조증치료제 '나노복합점안제(HU-007)'의 국내 임상 3상을 마치고 식약처에 품목허가를 신청했다고 1일 밝혔다.
HU-007은 사이클로스포린, 히알루론산 등 단일 제제 치료제만 있는 안구건조증 치료 시장에서 항염 효과를 내는 사이클로스포린과 눈물막 보호 효과를 내는 트레할로스를 복합해 만든 개량신약이다.
20nm 이하 나노 입자화를 통해 기존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보다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을 절반 이하로 줄이면서 비열등한 항염 효과를 나타냈다. 아울러 점안 전 흔들 필요가 없고 점안시 작열감 등의 자극이 적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휴온스는 지난해 5월부터 분당서울대병원 등 국내 유력 대형병원 6곳에서 216명의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HU-007 눈물막 보호 효과 및 항염 효과를 통한 복합 치료의 안전성과 유효성, 우수한 내약성을 확인했다. 특히 항염 효과에서는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을 1/2 이하로 줄었음에도 비열등한 효과를 확인했다.
국내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은 3천억원 규모로 추정되며, 전세계 시장은 5조원에 달한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안구건조증은 효과를 인정받은 치료제가 한정적이어서 치료에 제한이 있었다"며 "HU-007이 빠르게 허가를 취득해 연내 국내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HU-007은 지난 2015년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에서 추진한

'바이오·의료기기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에 참여하면서 연구개발에 돌입한 휴온스의 대표 R&D파이프라인이다. 유럽, 러시아, 인도네시아, 일본 등 전세계 11개국에서 기술 가치를 인정받아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고,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 기술개발 사업'을 통해 독일 임상 3상을 진행중이다.
[김병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코로나19·돼지독감·흑사병까지…중국에 초강력 전염병 속출 '비상'
  • "불법 촬영물 지워줄게"…옛 연인 유인해 성폭행한 남성 '구속 송치'
  • '어차피 대표는 이낙연'? '어대낙' 다음은 누구?
  • 중국 네이멍구, 흑사병 환자 발생…긴장 고조
  • 스위스 동물원 사육사, 관람객 앞에서 시베리아 호랑이에 물려 숨져
  • 유명 야구인 아들 수억원대 사기혐의 '구속'…피해자는 극단적 선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