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서울시, 1일부터 도시가스 소매요금 조정…3년 만에 MJ당 0.074원↑

기사입력 2020-07-01 10: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는 1일부터 지난 2017년 이후 3년만에 도시가스회사 공급비용을 판매열량(MJ, 메가줄)당 0.074원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상은 5개 도시가스회사의 전년 대비 총괄원가 감소(-1.64%)에도 올 상반기 기온상승과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 여파로 판매량이 -4.4% 급감한 데 따른 것이다.
7월1일자 도시가스요금 변동 [자료 = 서울시]
↑ 7월1일자 도시가스요금 변동 [자료 = 서울시]
도시가스 요금은 한국가스공사의 도매요금에 지역별 도시가스사업자의 소매 공급비용을 합산해 최종 결정된다. 도시가스회사의 공급비용은 인상됐으나 최근 유가하락에 따른 천연가스 원료비 인하로 전체 소비자 요금은 12.6% 인하된다.
아울러 도시가스회사 산하 고객센터에서 검침업무 등 대민서비스를 담당하는 고객센터 종사자의 인건비에 대해 전년대비 5.97% 인상했다. 시는 이번 검침·점검원의 처우개선으로 대민서비스 수준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김호성 서울시 녹색에너지과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상황에서 도시가스회사의 공급비용을 인상하는 만큼 이번 공급비용 인상이 도시가스회사의 서비스 수준 향상과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투자로 이어지도록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신 기자 robgud@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도심 한복판서 또 몽골인끼리 폭력
  • [단독] 마당에 곰이 어슬렁…지리산 반달곰 또 민가 출몰
  • 서울시, 의혹 해명 없이 "민관합동조사단이 진상 규명"
  • 미, 경제 활동 재봉쇄…모더나 "전원 항체반응"
  • "키 크고 성적 오르고" 거짓 광고…바디프랜드 검찰 고발
  • 백선엽 장군, 6·25 전투복 수의 입고 영면…미 국무부도 조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