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알바생 대신 로봇이…세븐일레븐, 무인점포 `시그니처 DDR점` 오픈

기사입력 2020-07-01 11: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세븐일레븐이 미래형 스마트 편의점 모델인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를 처음으로 일반 상권에 오픈했다. 무인 편의점은 그간 편의점 업계에서 가능성을 인정받은 모델이지만 보안 문제를 해결하기가 어려워 회사나 복합 상업시설 등 한정적인 상권에만 설치돼 왔다.
세븐일레븐을 운영하는 코리아세븐은 1일 '시그니처 3.0' 모델을 적용한 '시그니처 DDR(Dual Data Revolution)점'을 서울 중구 수표동에 오픈했다고 밝혔다. 코리아세븐에 따르면 DDR점은 두단계 방문 인증 절차를 거쳐 보안을 강화했다. DDR점을 방문한 고객은 출입인증단말기에서 신용카드나 엘포인트, 핸드페이 등 결제수단으로 1차 인증을 거친다. 이후 스마트 CCTV로 안면 이미지를 자동 촬영하면 점포에 들어설 수 있다.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 내부.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 내부.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시그니처 1·2세대에 탑재된 핸드페이·무인계산대와 인공지능결제로봇 '브니'도 만나볼 수 있으며 디지털 스마트 담배자판기에서 성인 인증을 거쳐 담배도 판매할 수 있다.
DDR점은 점포 내부에서 고객의 행동을 모으는 데이터 센터 역할도 할 예정이다. 내부 바닥에는 총 54개의 다목적 '전자인식 셀(Electronic Cell)'을 설치해 고객 이동 데이터(Tracking Data), 상품구매 데이터(Item Data)를 실시간 빅데이터로 생성해 저장한다. 이를 통해 고객 동선 및 비상상황 감지, 상품 정보·위치 음성 서비스, 구역별 이동·체류시간 등 매장의 기초운영 정보로 활용할 수 있다.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에서 고객이 출입인증단말기를 통해 매장에 입점하고 있다.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 1일 서울 중구 수표로에 문을 연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3.0`에서 고객이 출입인증단말기를 통해 매장에 입점하고 있다. [사진 제공 = 코리아세븐]
세븐일레븐은 DDR점이 시그니처의 첫 일반 상권 점포인 만큼 자동 운영 시스템을 주말과 야간 시간대에 우선 시범적으로 시행한다. 일정 기간 시스템 안정화 및 효율 분석 과정을 거친 후 운영 시간대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세븐일레븐은 현재 전국에 총 22개의 시그니처 매장을 운영 중이다.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는 "업계 최초의 스마트 편의점인 세븐일레븐 시그

니처는 4차 산업혁명시대 새로운 쇼핑 문화를 이끌 첨단 플랫폼으로서 편의점 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며 "이제 시그니처 3.0모델을 통해 편의점의 본질적 가치인 24시간 운영을 지키고 언택트 소비 트렌드에도 부응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고 말했다.
[강인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인터넷 방송인 진현기, 숨진 채 발견…'진워렌버핏'으로 활동
  • 추미애,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 즉각 거부
  • [단독] '가짜 무형문화재' 솔송주 5년 전 폭로 무마…"간판 떼고 입막음"
  • 비건 "협상상대 정해지면 북한과 대화…남북협력 지지"
  • [단독] 마스크 나무라자 난동 피운 승객…버스 정차 소동까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