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미국인 입맛 잡았다"…농심, 상반기 미국매출 35% 성장 '사상 최대'

기사입력 2020-07-13 10:14 l 최종수정 2020-07-20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농심은 올해 상반기 미국법인 매출이 1억6천400만달러(추정치)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이는 작년 상반기 1억2천150만달러보다 35% 증가한 수준입니다.

특히 월마트에서의 매출이 35%, 코스트코에서 51%, 아마존에서 79% 증가하는 등 대형 유통업체에서의 매출이 크게 늘었습니다.

이에 대해 농심은 과거에는 라면이 주로 동양인들이 주로 찾는 제품이었지만. 이제는 미국 현지인들이 즐겨 먹는 식품으로 성장했다고 분석했습니다.

품목별로 보면 신라면 계열의 라면이 미국 시장에서 농심의 성장을 견인했습니다.

신라면은 올해 상반기 미국에서 25% 늘어난 4천800만달러의 매출을 기록했고, 신라면블랙의 매출은 1천350만달러로 49% 성장했습니다.

또 육개장사발면의 매출은 작년보다 13% 증가한 1천300만달러로 집계됐습니다.

농심의 미국 시

장 매출은 2016년 1억8천만달러, 2017년 2억100만달러, 2018년 2억2천500만달러, 2019년 2억5천400만달러로 매년 성장하고 있습니다.

농심 관계자는 "신라면이 미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K푸드 열풍을 이끌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간편식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눈에 띄는 성과를 냈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장미 지나가도 6호 태풍 올까? '메칼라' 북상 중
  • 계속된 집중호우에 낙동강 상류 둑 붕괴…복구작업 마무리 단계
  • 진중권, 문찬석 비판한 임은정에 "국민이 아는 간교한 사골 검사"
  • [속보] 청와대 수석 일부교체…정무수석 최재성, 민정수석 김종호
  • '보험금 95억'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사망 사고 남편 금고 2년
  • 조국 딸, 집 찾아와 초인종 누른 기자 '주거침입·폭행치상' 혐의로 고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