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이랜드에 랜섬웨어 공격…NC백화점 등 점포 절반 영업 차질

기사입력 2020-11-22 19:19 l 최종수정 2020-11-22 1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이랜드그룹이 오늘(22일) 새벽 랜섬웨어 공격을 받아 NC백화점 등 23곳 점포의 운영이 일부 중단됐습니다.
이랜드 측은 복구작업을 진행하는 한편, 유포자 추적을 위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보도에 장명훈 기자입니다.


【 기자 】
이랜드그룹이 운영 중인 서울 강서구의 한 백화점입니다.

지하로 내려가는 에스컬레이터는 멈췄고, 안내 직원이 손님을 돌려보냅니다.

(현장음)
- "지하 1층 영업 안 하고 있습니다."
- "지하는 안 해요?"
- "네. 전산오류 때문에 결제가 안 되고 있습니다."

오늘(22일) 새벽 이랜드그룹이 랜섬웨어 공격을 받으면서 백화점 전산에 문제가 생겨 일부 매장의 정상 운영이 어려워진 겁니다.

▶ 스탠딩 : 장명훈 / 기자
- "평소라면 인파가 붐볐을 지하 식품관입니다. 영업이 한때 중단되면서 이곳을 찾은 시민들이 불편을 겪어야 했습니다."

▶ 인터뷰 : 백화점 이용객
- "너무 불편해요. 지금 바쁘게 왔는데. 일요일에는 다른 데는 다 문 닫고 여기는 열잖아요."

이번 사태로 그룹 내 오프라인 매장 전체 50개 중 23개가 영업에 차질을 빚었습니다.

▶ 인터뷰 : 황우일 / 이랜드그룹 홍보팀장
- "즉각적으로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 서버 일부를 차단했습니다. 현재는 외부 전문가들과 함께 정상화를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랜드그룹은 유포 경위를 밝히기 위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고, 이르면 내일(23일)쯤 복구 작업이 완료될 것이라 밝혔습니다.

MBN뉴스 장명훈입니다. [ jmh07@mbn.co.kr ]

영상취재 : 문진웅 기자
영상편집 : 이주호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울산 물고문 학대' 공분 확산…재판 3번 미룬 검찰도 고심
  • "영국발 변이 치명률도 높여"…남아공 변이는 백신 무력화?
  • '방학 하루 전 무단폐교' 은혜초…"학생 1인당 300만 원 배상"
  • 거제 해상서 10명 탑승한 대형선망 침수…해경 구조 중
  • 몽골인 집단 폭행 사망 '집행유예'…알고 보니 "폰번호 헌팅"
  • '경칩' 이젠 옛말…온난화에 남녘은 벌써 "개굴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