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셀트리온, 임상 2상 환자 투약 종료…연내 조건부 허가 추진

기사입력 2020-11-25 19:21 l 최종수정 2020-11-25 2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인 셀트리온이 글로벌 임상 2상 환자들에게 투약을 완료했습니다.
결과는 한 달 후쯤 나올 것으로 보이는데, 해당 결과를 바탕으로 식약처에 조건부 허가를 신청할 계획입니다.
길기범 기자입니다.


【 기자 】
셀트리온은 국내와 미국, 스페인 등에서 모집한 코로나19 환자 327명에게 최근 투약을 끝냈다고 밝혔습니다.

투약은 저농도, 고농도 등 세 그룹을 대상으로 진행됐고, 지금은 효능 분석에 돌입했습니다.

▶ 인터뷰(☎) : 권기성 / 셀트리온 전무
- "감염돼서 증상이 나타난 지 얼마 되지 않은 경증환자대상입니다. 결과는 이제 한 달 후쯤 나오겠죠."

셀트리온은 임상 2상 결과가 나오는 대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조건부 허가를 신청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르면 연말쯤 국내 환자들이 항체치료제를 처방받을 수 있을 걸로 예상됩니다.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은 이미 치료제 10만 명 분을 만들어 놓았다며, 우리나라에는 원가인 40만 원 정도로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김강립 / 식품의약품안전처장
- "식약처만의 숙제도 아니고 같이 풀어야지만 해결 가능한 숙제라는 생각을…. 협업하겠다는 것을 저희 식약처 차원에서 약속…."

식약처는 국민들이 하루빨리 치료제와 백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전문가들로 전담팀을 구성해 임상 허가 등에 소요되는 시간을 대폭 줄이겠다고 밝혔습니다.

MBN뉴스 길기범입니다. [road@mbn.co.kr]

영상편집 : 오광환


화제 뉴스
  • [단독] 술 취해 후배 얼굴 수 차례 흉기로 찌른 50대 체포
  • 홍남기 "양도세 유예 없다…흔들림 없이 추진"
  • 서해 먼바다 풍랑주의보…인천 4개 항로 여객선 운항 통제
  • "30분간 물고문"…체육 강사가 초등생 폭행 증언 '충격'
  • 북한, 3개월 만에 또 야간 열병식…김정은 '엄지척'
  •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200만 명…누적 확진 1억 명 육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