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전남 영암 농장서 고병원성 AI 확진…50만 마리 살처분

기사입력 2020-12-05 19: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남 영암군의 한 육용 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AI가 확진돼 방역 당국이 오리와 닭 50만 마리를 살처분했습니다.
올해 가금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나온 것은 지난달 전북 정읍의 오리 농장과 이달 초 경북 상주 산란계 농장에 이어 세 번째입니다.

[ 김경기 기자 / goldgame@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첫 언론 인터뷰 "북한 망하게 하려는 것 아냐…도발 강력 대처"
  • 윤 대통령,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지도자 부문 선정
  • 방심위, 조민 격려한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법정제재 '주의'
  • 러시아 성토 이어진 다보스포럼…젤렌스키 "러 제재 수위 최대한 높여야"
  • 영국 원숭이두창 감염 37건 추가…누적 57건으로 늘어
  • 로또 1등 당첨자 "11억 받아 3억 동료에 줬다"…'깜짝' 사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