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2030세대 79%가 돈보다 가치에 열광 '미닝 아웃' 트렌드 주도

기사입력 2021-07-30 1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030세대(MZ세대) 10명 중 8명은 '가치 소비자'이며, 기업의 ESG 활동 중 가장 관심을 갖는 분야는 'Environment(환경)'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치소비는 자신의 신념과 가치에 맞는 제품에 과감하게 투자하는 소비방식으로, MZ세대를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다. 가치관과 사회적 신념을 적극적으로 드러낸다고 하여 '미닝 아웃(Meaning Out)'이라고도 한다.
성장관리 앱 그로우는 MZ세대 92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가치소비'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가치 소비자인가?'를 묻는 질문에 79%가 '그렇다'라고 답했다. 또 '가치소비'에 대한 관심(5점 척도)은 평균 3.8점으로 나타났다. '4점'(41.8%), '3점'(25.9%), '5점'(23.7%), '2점'(6.5%), '1점'(2.2%) 순이었다.
기업의 ESG 활동과 관련한 질문에서는 '제품·브랜드 선택 시 ESG 영향을 받는다'(5점 척도)가 평균 3.5점을 기록했다. '4점'(36.2%), '3점'(29.7%), '5점'(16.8%), '2점'(12.9%), '1점'(4.3%) 순이었다.
아울러 ESG 활동 중 가장 관심이 높은 분야는 'Environment'(64.7%), 'Social'(29.3%), 'Governance'(6.0%) 순으로 절반 이상이 환경을 택해 높은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한편 응답자의 78.2%는 실제로 환경보호 활동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최근 각광받는 친환경 활동 중 실천하고 있는 것(중복 응답)으로는 '리사이클링'(40.7%), '플라스틱 프리'(36.1%), '제로 웨이스트'(29.4%), '업사이클링'(15.7%), '비건'(14.6%), '플로깅'(12.7%)을 꼽았다. 이 가운데 2개 이상 실천하고 있는 응답자가 45%를 차지하며, 친환경활동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실제

로 MZ 세대의 환경에 대한 높은 관심은 그로우 앱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많은 사용자들이 ▲배달음식 줄이기 ▲텀블러 사용하기 ▲분리수거 철저히 하기 ▲사용하지 않는 플러그 뽑기 ▲공공 자전거 타기 등 환경 보호에 관련한 다양한 목표를 수립하고 실천하고 있다.
[류영상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