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코스닥 경영지배인제도 불법 온상

기사입력 2009-11-01 14:14 l 최종수정 2009-11-01 14: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코스닥 한계기업들이 주로 선임하는 '경영지배인 제도'가 횡령 같은 불법행위의 온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영지배인은 경영권을 인수하려는 측에서 파견하는데, 유상증자 자금을 빼돌리거나 인수하려는 회사의 자금을 빌려주는 식으로 손실을 끼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사채업자가 인수자로 나서고,

자신의 대리인을 경영지배인으로 세운 뒤 자금을 빼내가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11월부터 경영지배인을 선임한 34곳 가운데 70%에서 횡령 등의 사고가 발생했다며, 앞으로 불법행위에 대한 책임을 분명히 하도록 감독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군의 날 기념식 영상에 '중국 장갑차 등장'…국방부 "잘못된 사진 포함" 사과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국립공원 훼손하고 묫자리 쓴 60대 집행유예..."후회 없고 만족"
  • 여야, '노인의 날' 맞아 '기초연금 40만 원으로 인상' 추진
  • '미성년자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금지...오전 6시->9시로 외출금지 확대
  • 인도네시아서 응원팀 패배하자 축구장 난입…최소 127명 사망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