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효성 창원공장, 다시 직장폐쇄

기사입력 2009-12-01 09:58 l 최종수정 2009-12-01 0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임금협상 문제로 노조와 갈등을 겪는 효성 창원공장이 오늘(1일) 오전 7시부터 다시 직장폐쇄에 들어갔습니다.
효성은 지난 9월 18일 직장폐쇄에 들어갔다가 지난달 19일 철회, 12일 만에 다시 직장을 폐쇄했습니다.


회사 측은 "장기간 직장폐쇄로 손실이 커 성실교섭을 요구했지만, 노조의 거부로 다시 직장폐쇄를 할 수 밖에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노조는 지난 3월부터 기본급 8만 7천여 원 인상을 주장하며 사측과 30여 차례 교섭을 벌였으나 견해차를 좁히지 못해 결렬된 상태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외교부, 미·일 북핵대표와 통화…북한 미사일 대응방안 논의
  • 추경호 "물가·환율에 금리인상 해야하지만…가계부채 문제 심각"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러시아군에 고문당해 팔 뒤틀린 우크라 군인..."수용생활 가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