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농심, 혈액 수급난에 '구원투수'로...적십자사와 '생명나눔단체' 협약식

정광재 기자l기사입력 2022-04-15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농심, 임직원 단체 헌혈 캠페인
"헌혈 동참 독려"...지난해 헌혈증 300여 장 기부도

농심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혈액수급 문제 해결에 힘을 보태기로 했습니다.
농심이 서울 신대방동 본사에서 대한적십자사와 생명나눔단체 업무협약식을 개최했습니다. 사진 오른쪽부터 이병학 농심 대표이사, 조남선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장.
↑ 농심이 서울 신대방동 본사에서 대한적십자사와 생명나눔단체 업무협약식을 개최했습니다. 사진 오른쪽부터 이병학 농심 대표이사, 조남선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장.

농심은 오늘(15일), 서울 신대방동 본사에서 대한적십자사와 '생명나눔단체 업무협약식'을 개최하고 임직원 단체 헌혈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농심은 매년 정기적으로 임직원 단체 헌혈을 전개해 안정적인 혈액수급에 힘쓸 것을 약속했습니다. 농심 관계자는 “헌혈이 고귀한 사랑나눔 활동이라는 점을 임직원들에게 적극 알리고, 헌혈에 동참할 수 있도록 독려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협약식과 함께 진행하는 단체 헌혈 캠페인은 본사 임직원뿐 아니라 전국 6개 공장에서도 함께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농심은 오는 27일까지 전 사업장에서 헌혈을 추진하고, 헌혈증을 모아 한국백혈병소아

암협회에 기부할 계획입니다. 농심이 전하는 헌혈증은 치료과정에서 수혈이 필요한 환아에게 전달될 예정입니다.

한편, 농심은 지난 2018년부터 매년 백혈병소아암 환아를 위한 임직원 헌혈 캠페인을 추진해왔습니다. 지난해에는 300여 장의 헌혈증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한 바 있습니다.

[정광재 기자 indianpao@hanmail.net]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용진 "끝까지 살아남을 것이다"…이번엔 또 무슨 일?
  • 이준석, 가처분 심문 출석 "윤 대통령 기자회견, 불경하게도 못 챙겨"
  • 유승민, 윤 대통령에 "생각·말·태도가 문제…1725일 남았다"
  • 윤 대통령 장모 '통장잔고 위조' 공범, 김 여사 추천으로 취임식 초청
  • 신평 "김건희 정도 표절 흔해…적극 행보로 오해 탈피해야"
  • 이재명 "돈·조직 없어 외롭다"에 박용진 "강력 지지층 있잖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