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하이트진로 직원들, 화물차들 앞뒤에서 차량으로 호위해 제품 운송

기사입력 2022-08-08 19:00 l 최종수정 2022-08-08 19: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화물연대가 하이트진로 강원공장에서 제품 출하를 막자 이제는 직원들이 나섰습니다.
맥주를 실은 화물차 앞뒤에 승용차 여러 대를 배치했는데, 다행히 노조와의 물리적 충돌은 없었습니다.
오늘은 천신만고 끝에 출하를 했지만 내일은 또 모릅니다.
현장을 유승오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화물차 10여대가 공장으로 가는 도로에 들어섭니다.

화물차들의 선두와 후미에는 승용차가 두 대씩 붙어 있습니다.

맥주를 생산하는 하이트진로 강원공장의 출고가 지난 2일부터 막히면서 본사 180명 등 직원 250명이 나섰습니다.

생맥주는 강원공장에서만 만들기 때문에 하이트진로의 제품을 받는 호프집은 재고가 바닥난 상태입니다.

▶ 인터뷰 : 하이트진로 영업직원
- "생맥주는 영업사원들의 노력이 몇 년간 담긴 결정체라고 할 수 있는데요. 그동안 쌓았던 노력이 한순간에 물거품이 될 수도 있는…."

▶ 스탠딩 : 유승오 / 기자
- "제품을 싣기 위해 차량들이 줄지어 공장 안으로 들어오고 있습니다. 공장 직원들은 박스에 담긴 맥주를 서둘러 옮기고 있습니다."

화물연대는 이 공장의 유일한 진입 도로에서 맥주 출고를 막아왔습니다.

농성 이후 첫 이틀은 아예 출고하지 못했고, 일부 출고를 한 날도 출고량이 평소의 25% 수준이었습니다.

출고 방해를 하루 자제한 조합원들은 공장에 들어가려고 대기하는 기사들에게 파업 동참 호소문을 배포했습니다.

▶ 인터뷰 : 화물연대 조합원
- "사장님, 저희 좀 도와주세요. 저희 화물연대가 차량 기사들을 위해서 많은 일을 하잖아요."

검찰은 하이트진로 강원공장의 출고를 방해한 화물연대 소속 간부 4명에 대해 업무 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 영장을 청구했습니다.

하이트진로지부는 운임 30% 인상을 요구하며 지난 6월부터 파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MBN뉴스 유승오입니다.
[victory5@mbn.co.kr]

영상취재 : 전범수 기자
영상편집 : 오광환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북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 발사
  • 내일 실외마스크 전면 해제…PCR 검사·격리 기간 완화 검토도
  • “때려도 되나” 처음 본 여성에 삼단봉 휘두른 30대 집행유예
  • [영상] '샌드위치'로 SNS 스타된 꼬마, 유명세로 기아 문제 해결 나서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