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경찰 "채동하 사망 현장 감식반 출동… 타살혐의 등 조사"

기사입력 2011-05-27 12: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SG워너비 출신 가수 채동하가 서울 은평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채동하는 27일 오전 불광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아직까지 자세한 사망 경위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서울 은평경찰서 관계자는 이날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와 통화에서 "발견 당시 이미 사망 상태였다. 현재 감식반이 나가 있는 상태로 정확한 경위는 보고받지 못한 상태다"며 "타살 혐의점이 있는지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2008년 5월 SG워너비에서 탈퇴해 솔로로 전향한 채동하는 2009년 11월 솔로 앨범을 발매했으나 1년 넘게 목 부상으로 활동을 하지 못하는 등 불운을 겪어왔다. 이후 지난해 9월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활동을 재개하기도 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A도 모바일로 공부한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부동산 핵심클릭] 무너지는 '10억 아파트' 클럽, 그리고 통계의 함정
  • [속보] 양양 현북면 명주사 인근서 헬기 추락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과속했지만 이건 너무해"...직진 중 대각선 우회전 차량 충돌 '설왕설래'
  • 사우디 감독 "빈 살만이 롤스로이스 포상?…뭘 받을 때 아냐"
  • 정용진, 레스토랑서 아들과 대화 사진 공개…"대화 내용은 절대 못 밝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