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효종, 쇼핑몰 홍보 과했나? 누리꾼 ‘뭇매’

기사입력 2012-03-07 1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그맨 최효종이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았다.
최효종은 지난 5일 한 포털사이트에 운영하는 ‘뉴스&톡’ 게시판에 자신의 주얼리 쇼핑몰에 대한 광고성 글을 올렸다.
그는 “열심히 살고 있어요. 부족한 점도 많습니다. 하지만 예쁘게 봐주세요. 그리고 주얼리 사업으로 작은 인터넷 쇼핑몰을 오픈했습니다. 사랑해주세요”라며 쇼핑몰 주소까지 적어 누리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 글을 올린 게시판은 각계 유명인사들이 뉴스나 일상에 대한 글들을 전하는 형식으로 운영된다. 때문에 자신의 쇼핑몰을 홍보하는 건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잇따른 것.
누리꾼들은 “사업을 광고하라고 있는 게시판이 아니다”, “개인적인 트

위터에 홍보하라” 는 등의 글을 올리며 최효종을 비난했다. 현재 이 글을 삭제됐지만 비난 여론은 계속되고 있다.
이에 최효종 측은 “홍보를 위한 의도적인 글은 아니었다”고 강조하면서 “신중하지 못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jeigu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첫 '서울특별시기관장'…박원순 아들 귀국
  • 미국 시카고 도심서 흉기에 찔려 숨진 시신 발견... 사흘 이상 지난 것으로 추정
  • WHO "현 상황에선 코로나19 사라질 것 같지 않다"
  • 베이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닷새째 '0명'
  • 네팔서 장마로 잇단 산사태 발생…최소 16명 사망·45명 이상 실종
  • 카자흐스탄 덮친 정체불명 폐렴…WHO "코로나19일 수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