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별 깜짝고백! "이미 살림 합쳤다"

기사입력 2012-11-01 15:38 l 최종수정 2012-11-01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수 별-하하 커플이 이미 신혼집에서 함께 살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별은 최근 한 프로그램 녹화에 출연, "촬영 이틀 전에 신혼집으로 들어갔으며 전입신고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녀는 "2세 욕심을 내는 하하에게 내년 1월 1일부터 담배를 끊겠다는 다짐을 받아냈다"면서 "약점을 잡아 협박하

는 실력이 늘고 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제 결혼식만 남았네", "하하 벌써 2세 욕심? 상꼬마인 줄 알았더니", "별-하하커플 너무 보기 좋고 예쁘다 행복하세요"등 대체로 축하한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김도영 인턴기자(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문대통령 지지율 43%…민주, 8주만에 국민의힘 앞질러
  • 전용기 추락에 브라질축구 4부팀 선수·회장 등 탑승자 6명 전원 사망
  • 비인가 종교 교육시설 127명 집단감염…대규모 확산 우려
  • 코로나19 신규확진 437명…다시 400명대로
  • 코로나19 검사소 불태우고…단속 피해 은밀한 파티
  • '서학개미' 테슬라 매집 계속…보유 가치 100억달러 넘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