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르샤-가인 `단독 콘서트 준비 끝` 파격 의상

기사입력 2012-12-24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나르샤와 가인이 콘서트 준비 사진을 공개했다.
나르샤는 2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투나잇 37.2°C'라는 글과 함께 섹시한 경찰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함께 사진을 촬영한 가인은 지드래곤을 패러디한 모습으로 코믹한 포즈를 취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브라운아이드걸스는 오는 12월24, 25일 양일간 서울 센트럴시티 밀레니엄홀에서 단독공연을 연다. 공연 타이틀 37.2℃는 남녀 간의 뜨거운 사랑을 상징하는 숫자로 19세 미만은 관람할 수 없다.
브아걸은 “19금 공연이란 타이틀을 건 만큼 몸매관리는 물론 안무 연습도 열심히 하고 있다”며 “19금 공연에 대한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많이 고민하고 노력 하고 있다”고 밝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현우 기자 nobodyi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쇠구슬 발사 연습 CCTV 에 찍혔다…조합원 3명 구속영장 신청
  • 김종민 민주당 의원, '분당 가능성'에 "내년 재창당 수준 움직임 있을 것"
  • 1층 샐러드 가게 운영하며 2층서 '성매매 알선'…1만 8천 건 연결
  • "짜면 모유 나오는 부분이냐?"…세종시 여교사 성희롱 논란
  • 심판에 욕설 퍼부은 우루과이 히메네스..."최대 15경기 정지 징계 가능성"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